Red Bookstore

빨간책방

빨책 게시판
청취 소감, 이동진 작가에게 묻고 싶은 이야기 등

빨간 책장 지키기
작성자 : 전상규
등록일 : 2018.07.02
안녕하세요.
30대 후반에 우연히 빨책을 듣기 시작해서 어느덧 40대 중반이 된 오랜 팬입니다.
학창 시절부터 독서를 좋아했지만 책 선정은 대형서점의 베스트셀러에만 국한 되었던 저에게 다양한 작가와 분야를
알게 해 준 고마운 빨간책방. 덕분에 빨책에서 소개해 준 책 뿐만아니라 이동진 작가님, 김중혁 작가님, 이다혜
작가님을 좋아하게 되어 관련 책들을 구입해서 읽고 있습니다. (구입하다 보니 김중혁 작가님 책이 제일 많네요..)
그런데 아이들이 커가면서 저에게 큰 시련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아이들 책과 장난감이 점점 늘어나면서 책장 한자리씩 차지하더니 어느새 제 책들의 자리가 점점 줄고 있습니다.
그래서 부득이 읽은 책들은 중고서점에 팔거나 기부를 하고 있는 어려운 상황이지만, 그래도 빨책에서 소개해 준 책과
세 작가님의 책들이 있는 자칭 빨간 책장(몇 칸 안되지만..)은 굳은(?) 각오로 지키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빨책들은 소중히 잘 지켜나갈테니 이동진, 김중혁, 이다혜 작가님 지금처럼 한결같이 숨어있는 좋은 책 소개와
유쾌한 이야기 많이 해 주세요. 끝으로 다음 빨책에서는 이동진, 김중혁, 이다혜 작가님이 언제 어느 순간에
빵 터지는 웃음을 주실지 기대하는 1인입니다.^^

빨책 게시판
청취 소감, 이동진 작가에게 묻고 싶은 이야기 등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1586 San E, 레이나 - 한 여름밤의 꿀 새글 김희선 2018.07.21 0
1585 회식은 근로시간?…Q&A로 알아보는 '주 52시간 근무제' [기사] 새글 박성훈 2018.07.21 0
1584 복권 사볼만한 꿈 10가지.jpg 새글 이형준 2018.07.21 0
1583 정채연 엔딩 vs 사쿠라 엔딩 새글 박성훈 2018.07.21 1
1582 與 "4대강 사업은 '국토농단' MB 대국민 사과해야" 새글 이형준 2018.07.21 0
1581 한국에서 치킨 수프를 시킨 영국인들.jpg 새글 이형준 2018.07.21 1
1580 [4K] 180623 오마이걸 (Oh My Girl) full ver [전체캠] / 광화문 광장 직캠 fan… 새글 김희선 2018.07.21 1
1579 한국보다 일본이 태풍의 피해가 더 큰 이유 새글 박성훈 2018.07.21 0
1578 열도의 고속열차 1등석 새글 박성훈 2018.07.21 0
1577 이용의 주요 부위로 막은 수비가 가져온 결과 .jpg 새글 이형준 2018.07.21 1
1576 헬스장 몸개그 새글 이형준 2018.07.21 1
1575 이다희 새글 김희선 2018.07.21 1
1574 그라비아 카케이 미와코의 묵직한 연기 새글 이형준 2018.07.21 1
1573 San E, 레이나 - 한 여름밤의 꿀 새글 김희선 2018.07.21 2
1572 신혼부부 생애 첫 집 마련때 취득세 50% 깎아준다 [기사] 새글 박성훈 2018.07.21 1
1571 박원순 젊은 시절.jpg 새글 김희선 2018.07.21 2
1570 파워포워드 낸시 새글 박성훈 2018.07.21 2
1569 개얼척 새글 이형준 2018.07.21 1
1568 메갈 시위대 정보는 알고싶지가 않네요 새글 이형준 2018.07.21 2
1567 임성미 폴댄스 및 벨리댄스.. 새글 김희선 2018.07.2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