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d Bookstore

빨간책방

빨책 게시판
청취 소감, 이동진 작가에게 묻고 싶은 이야기 등

연민이 극한에 다다르면
작성자 : 오란비
등록일 : 2017.10.06
뜻밖에 페미니즘에 골몰하는 요즘입니다.
시작은 다혜 기자님의 어른이 되어 더 큰 혼란이 시작되었다
였던것 같아요. 올리비아 랭의 외로운 도시를 흥미롭게 읽고
엘레나 페란테 3부작을 숨도 안쉬고 달리구선 타는듯한 갈증에
수전 손택을 찾고 있으니 말이죠
때마침 보게 된 영화 아이 캔 스피크 역시 화장이 다
지워지는줄도 모르고 눈물 줄줄 흘리며 보다가
세월호나 위안부할머니들을 대하던 나의 태도를
다시금 돌이켜 생각해 보게 되었습니다

"한번 충격을 줬다가 이내 분노를 일으키게
 만드는 종류의 이미지가 넘쳐날수록, 우리는 반응
 능력을 잃어 가게 된다.
 연민이 극한에 다다르면 결국 무감각에
 빠지기 마련인 것이다."

깊어지는 생각과 함께 하루종일 내리는 비가
묵직하기만 합니다.
(이 모든 화두는 빨간책방으로부터 비롯되었으니
그저 감사 할 따름...^^)

빨책 게시판
청취 소감, 이동진 작가에게 묻고 싶은 이야기 등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791 구글 크롬이 얼마나 빠르냐면요 새글 서신일 2017.10.23 1
790 오라이 오라이 오라이 새글 서신일 2017.10.23 1
789 절체절명의 위기의 순간 새글 서신일 2017.10.23 2
788 38살 누나 클라스 새글 남철규 2017.10.23 3
787 나쁜자료보세요ㅋㅋ 김용협 2017.10.21 7
786 기묘한자료해보세요홧팅 정정은 2017.10.21 5
785 이상한자료뭘까요?푸하하하 김용협 2017.10.21 7
784 수수한자료멋지네요goog 박덕상 2017.10.21 8
783 그런자료해보세요푸하하하 정정은 2017.10.21 5
782 그런자료웃고가세요짱 김용협 2017.10.20 6
781 아무래도 북한의 소행 같다 서신일 2017.10.20 8
780 아이유 Sony Audio 메이킹 남철규 2017.10.20 5
779 이상한자료멋지네요짱 박덕상 2017.10.20 6
778 우스운자료그냥보세요--;;; 박덕상 2017.10.20 12
777 [비오는 날] 나도 우산 써야지......... 서신일 2017.10.18 9
776 자, 오늘도............. 유기범 2017.10.18 11
775 미국의 스쿨버스.jpg 서신일 2017.10.18 7
774 부끄럽森 서신일 2017.10.18 5
773 [펌]책임을 묻는 대통령과 책임을 지는 대통령.JPG 서신일 2017.10.17 11
772 물고기들 시점의 낚시 남철규 2017.10.17 11